노출에 관한 가장 기본적인 내용에 대한 강좌 입니다.

전문적인 내용은 관련 서적을 참고 하십시오.

 

 

흰 눈이 쌓인 곳을 촬영했는데 흰 눈이 아닌 회색으로 찍힌 경험이 있을 것입니다.

카메라는 사람의 눈과 틀려 흰색을 흰색으로 표현하는 능력이 없습니다.

반대로 검정색을 검정색으로 표현하는 능력도 없습니다.

 

그렇기 때문에 흰 눈이 쌓인 곳을 촬영할 때 카메라를 자동으로 셋팅하고 촬영하면 그레이(회색)색상으로 찍힙니다.

 

▼ 아래 사진은 촬영 샘플이 없어 의도적으로 보정한 사진입니다.

자동으로 촬영한 사진   노출을 보정한 사진
 
▼ 우리가 많이 사용하는 흰색의 A4 용지를 카메라 자동으로 셋팅하고 촬영하면 흰색이 흰색으로 찍히질 않습니다.

내 카메라는 흰색으로 찍히는데요...라고 말한다면 그 카메라는 고장났다는 표현이 맞습니다.

 

마찬가지로 검정색을 찍어도 검정색으로 표현되지 않고 검정색보다 밝은 회색으로 찍힙니다

 

A4 용지를 촬영한 원본   A4 용지
 

▼ 카메라는 렌즈를 통해 들어오는 빛의 양을 18% 반사율이 되도록 조리개 또는 셔터 스피드를 조절합니다.

그렇기 때문에 흰색을 촬영하면 카메라 스스로는 이렇게 생각합니다.

 

"이것은 18% 반사율보다 밝으니 적정 노출로 맞추려면 측정값을 낮춰야 겠군" 라고 생각하면서

스스로 측정값을 낮추니 회색으로 변해 버립니다.

 

반대로 검정색을 촬영하면

"이것은 18% 반사율보다 어두우니 적정 노출로 맞추려면 측정 값을 올려야 겠군" 라고 생각하면서

스스로 측정값을 높이니 회색으로 변해 버립니다.

 
18% 반사율을 가진 대표적인 것으로 그레이 카드가 있습니다.

 

그레이 카드는 아래 사진과 같이 두꺼운 종이 위에 그레이 색상으로 칠해진 종이에 불과합니다.

하지만 표면에는 특수 페인트가 칠해져 있어 18% 반사율을 가집니다.

앞면은 회색이지만 뒷면은 흰색인데 흰색은 화이트 밸런스를 맞추기 위한 용도로 사용합니다.

 

가격도 천차만별이라 크기에 따라 천만원이 넘는 것도 있습니다.

 

포토샵을 실행 시키면 나타나는 바탕화면이 그레이(회색) 색상이라고 생각하면 됩니다. 

 

▼ 카메라의 노출계가 18% 반사율을 기준으로 촬영하기 때문에 사진 촬영시 노출 보정을 해주어야 합니다.

수동 기능이 없는 카메라는 노출 보정을 할 수 없지만 특수 기능을 통하여 노출 보정을 할 수 있습니다.

메뉴얼을 살펴보면 역광 ,인물 ,설경 ,접사 촬영 등 여러 가지 기능이 있는데 이러한 기능들이 미리 노출 보정을 해놓은 셋팅 값 입니다.
이 기능들을 이용하여 상황에 맞게 촬영하면 됩니다.

수동 기능이 있는 카메라는 아래 화면과 비슷하게 노출 보정을 위하여 노출 인디게이터가 있습니다.

한 가운데 0 이 카메라가 지시하는 적정 노출이며 반사율 18%에 해당 됩니다.

카메라가 지시하는 값(이하 적정 노출이라 표기함)인 노출 인디게이터를 이용하여 적정 노출로 맞추고 촬영하면 됩니다.

왼쪽으로 갈수록 노출 부족이 나타나며 오른쪽으로 갈수록 노출 과다가 됩니다.

하지만 설경이나 검정 색을 촬영할 때 적정 노출로 촬영하면 회색으로 변하는 불상사가 생깁니다.

 

*인디게이터에서 + 1로 가면 한 스톱 올려준다고 하며 반대로 - 1로 가면 한 스톱 내려준다는 표현을 사용합니다.

 

▼ 그러면 노출을 어떻게 보정할 것인가....

설경이나 역광을 촬영할 때 노출 측정 방법입니다.

아래 화면은 노출 보정 이해를 돕기 위해 임의로 만들어 보았습니다.

맨 왼쪽이 18% 반사율 기준 적정 노출 값을 0 으로 놓고 밝아 질수록(설경 또는 역광) 노출을 + 하면 됩니다.

18% 반사율은 그레이 색상뿐 아니라 Red, Green, Blue 색상도 18% 반사율을 갖습니다.

즉 설경은 흰색이므로 +2(두 스톱)까지 노출 보정을 해주어야 합니다.

반대로 빨간 꽃을 촬영 할 때는 적정 노출대로 찍으면 됩니다.

 

▼ 이번에는 반대로 적정 노출보다 어두운 곳을 찍을 때입니다.

18% 반사율을 0 으로 했을 때 검정색은 -2 즉 2스톱을 내려줘야 한다는 것입니다.

 

여기에서 Green 을 기준으로 간단히 설명 드리면

산이나 들에 가면 초록색이 많이 있는데 18% 반사율 기준으로 적정 노출로 촬영하면 노출 과다가 발생하기 쉽습니다.

 

왜냐하면 아래 화면에 보듯이 산이나 들에서 볼 수 있는 색상은 -1 이나 -2/3 정도 되는 지점인데 적정 노출로 촬영하면 노출 과다가 발생한다는 것입니다.

 

그렇기 때문에 Green 은 -2/3 스톱이나 -1 스톱 부족하게 촬영 하는 것이 좋다는 것입니다.

 

▼ 이제까지 설명한 결론을 한마디로 표현하면

 

밝을 곳을 촬영 할 때는 노출 인디게이터 값을 + 방향으로 올려 조절하고

어두운 곳을 촬영 할 때는 노출 인디게이터 값을 - 방향으로 내려 주어 촬영합니다.

 

위와 같은 노출 조절 방법은 완전한 정답이 아닙니다.

많은 촬영을 통해서 자신만의 노출 조절 방법을 터득하는 것이 실력을 쌓는 지름길입니다.

 

 

쉽게 설명한다고 했는데 도움이 되셨는지요~~~.